밖이 훤해서

밖이 훤해서 아직 너다섯시 밖에 안됐겠거니 했는데, 시계를 보니 일곱시 반이다.
여름이구나 벌써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